BJ철구 "전 여자친구 영상 삭제요구 거절..수입 떨어져"

BJ철구가 흥행을 위해
서라면 불편한 사생활도 개의치않겠다고 말했다.

한 매체에서 과거 BJ철구와 로이스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 매체는 철구에게 " 시청자들이 BJ의 과거사등 사적인 영역을 알고 있을 때

불편하지 않느냐" 라는 질문에 그는 "전혀 불편함이 없다" 라고 대답했다.

 

 

그리고 "전 여자친구가 유튜브에 나오는 동영상을 지워달라고 한다" 고 말했지만

유투브의 영상을 삭제하면 "수입이 떨어지고 팬들이 재미없어하니까 되도록

지우지 않는다" 라고 자신의 생각을 말했다.

 

특히 방송중 욕설 또는 여성과 사회적 약자를 비하하는 발언이

종종 발생되고 있어 시정요구를 받았었지만 개선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댓글 0

등록